어린시절엔 별거 없이 희망이 넘쳤는데 말이죠. > 잡담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잡담게시판

어린시절엔 별거 없이 희망이 넘쳤는데 말이죠.

페이지 정보

작성자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6-21 22:27 조회543회 댓글2건

본문

어릴적에도 겁많고 소심한 아이였습니다만...

그래도 지금과 다른점은 그땐 근거없는 희망이 컸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책을 좋아했지만 90년대에 얻을수 있는 정보란건 즐거운 티비프로

그리고 미래에 대한 낙관적인 서적들이 전부였던거 같습니다.

 

미래를 어떻게 살아야 한다는 압박감도 없었고 

부모님이 시험성적 가지고 심하게 나무라지도 않아 책임감도 거의 없었습니다.

 

반면 미래에 나는 무엇이든 할수 있을거 같은 근거없는 자신감은 있었죠.

 

한마디로 철없음 + 정보의 제한으로 역설적으로 희망찬 생각을 가지고 있었던거 같아요.

 

그런데 요즘은 그 어떤때보다 잘 벌고 잘먹고 살고 있습니다만...

이런 삶이 언제나 지속될수 없고 점점 내리막으로 갈수밖에 없다는 희망없는 두려움과 

쳇바퀴 도는 듯한 삶에 지겨움이 공존하고 있습니다..

 

이 쳇바퀴 도는 듯한 삶을 벗어나려면 지금보다 훨씬 많은 돈이 필요하고 

직장생활로는 얻기 힘들다는 생각이 뇌리를 떠나지 않는데 그렇다고 제가 할수 있는 일들이

나이를 먹어감으로써 점점 고정된다는 느낌도 지울수가 없네요.

 

집중력이나 자신감이 예전같지가 않네요...

 

어디서 자신감을 다시 찾아야 할지 고민입니다.

어린시절의 그 근거없는 자신감을 다시 얻고 싶군요^^

댓글목록

책읽는아이님의 댓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점점 나에게 남은 시간이 줄어들고 있다는 것을 느끼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영원할 것만 같았던 것들이 그렇지 않음을 알게되고요.
무언가를 선택하는 것도 점점 망설여지고 겁이 나죠.

리틀캔들님의 댓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의 댓글 작성일

말씀하신 부분에 깊이 동감합니다.
어릴적엔 영원할 것으로 착각을 했던거 같아요 ㅋ
확실히 어릴적보다 새로운걸 하는거에 대한 비용이 크다고 느껴집니다.

잡담게시판 목록

Total 1,985건 1 페이지
잡담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광고글은 확인되는 즉시 삭제됩니다.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0 9227
1984 블리자드 루머는 정말 어마어마하네요 댓글1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2 35
1983 아이폰의 전면 노치 센서 세부사항 첨부파일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2 496
1982 서울시 역학조사 tf 팀 해체 했었다는데 댓글1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9 374
1981 크라우드 펀딩에 하나 참여했습니다. 댓글4 첨부파일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6 423
1980 나이가 들면 단순히 나이만 드는게 아니네요... 댓글2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3 399
1979 사람들에게 거의 얘기하지 않은 제 신관에 대해서 썰을 풀어봅니다. 댓글2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9 599
열람중 어린시절엔 별거 없이 희망이 넘쳤는데 말이죠. 댓글2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1 544
1977 지하철 임산부석... 댓글1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5 646
1976 얀센 백신 체험기 댓글2 첨부파일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4 612
1975 결석 제거 gif 댓글1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0 599
1974 김양호 판사 탄핵 청원 댓글4 첨부파일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8 648
1973 간헐적 단식이란 댓글1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7 676
1972 코딩 테스트 책을 하나 사서 보는 중입니다. 댓글1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2 744
1971 성동일 퇴근짤이 나오는 SBS드라마 제목 인기글첨부파일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31 1030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582
어제
1,164
최대
3,675
전체
1,176,440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LittleCandle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littlecandle99@gmail.com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