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이야기 > 잡담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잡담게시판

자동차 이야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07-11 02:54 조회3,134회 댓글2건

본문

저는 10년된 구형 쏘울을 타고 있습니다.

 

첫 입사해서 회사 다닌지 2년즈음에 여자친구도 있겠다(지금 와이프) 이제 차를 하나 가지고 있는게 좋겠다 싶어서 

좋은 가격에 샀습니다. 중간트림이긴 하지만 그래도 1.6짜리 CUV를 1650만원에 샀으면 엄청 사게 산거죠 ㅎㅎ

 

이친구 정말 10년동안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잔고장도 별로 없어서 정말 안심하고 애정이 들어있습니다.

 

5년정도는 와이프가 운전하기 무섭다고 제가 운전하다가 5년 지난 즈음부터 출퇴근하면서 와이프가 차를 쓸때는

중간에 베라크루즈도 생겼었고(장인어르신 감사합니다 ㅜㅜ) 한3년 타면서 아무래도 주행거리가 많은 베라크루즈는 

유지비가 더 들어서 팔았습니다.

 

그러니까 이제 제가 이동수단이 애매해 지더군요.

 

이제 두대의 차도 있어야 할거같고 제 쏘울도 이제 수명이 많이 남아보이지 않는고로..

차를 알아보고 있었습니다. 좀 오래됐어요.. 작년부터 살까말까 뭘살까부터 계속 고민만 하고 있었거든요.

 

그런데 문제가 지금 상황이 너무 어정쩡 합니다.

 

1. 휘발유차 

 

휘발유는 가장 쉬운 선택이긴 합니다. 

SUV스타일만 있다면 아무거나 살수있고요. 신경쓸게 거의 없죠.

이미성숙한 기술이라 제가 걱정할건 없습니다.

 

다만... 이제 전기차로 가는 와중에 휘발유 SUV를 사면 연비나 이런게 좀 아쉽죠.

 

2. 하이브리드

 

저는 SUV스타일을 좋아합니다. 

그런데 현기차가 무슨 문제가 생겼는지 SUV스타일 하이브리드는 기아 쏘렌토가 유일한데

얘는 지금 친환경차 인증때문에 출시가 중단됐죠...

다시 출시해도 한참 대기타야 할거 같습니다.

현기차를 대기타고 사고싶진 않습니다...

 

3. 전기차

 

전기차는 코나EV 같은것도 있기는 하고 비싸지만 모델3도 사려면 살수는 있습니다.

하지만 가격이 부담이 되는게 아니라 충전 인프라가 너무 걱정됩니다.

 

정확히는 충전인프라도 적은데 충전기에 진상들이 곳곳에 있을걸 생각하면 머리가 아픕니다..

 

각종 진상이 있더라고요.

휘발유차가 충전소에 대놓고 전화 안받거나 심지어는 충전하는 차 플러그 빼서 충전하고 도망가는 인간도 있다고.

 

 

그래서 고민만 하다가는 아예 차를 못살거 같아서..

그냥 전기차는 애매하다면 아예 휘발유 SUV를 사기로 결정하고 추천하는 판매원한테가서 상담을 해본결과

 

9월달에 싼타페 신형 휘발유버전도 나오고 투싼 풀체인지도 나온다 하더군요.

그래서 우선 9월에 산다고 차나오면 연락달라고 했습니다.

 

늦어도 9월말까진 차를 살거 같은데 그땐 지름신고에서 한번 간단한 리뷰라도 ㅋ

댓글목록

책읽는아이님의 댓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전 소유한 차도 없고 차에 크게 관심도 없지만.. 전기차는 아직은 돈내고 베타테스트하는 느낌이 아닐까하는 생각이 듭니다.

잡담게시판 목록

Total 2,006건 8 페이지
잡담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01 구형 맥북프로 판 후기 댓글2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31 2838
1900 상상을 하지 못하는병.jpg 댓글2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6 3851
1899 [궁수의전설] 캐릭터는 쉐이드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5 4367
1898 11줄의 코드, 인터넷을 패닉에 빠뜨리다 댓글1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1 5674
1897 요일별 짤 댓글1 인기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1 3307
1896 블랙미스 댓글2 인기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0 3068
1895 요즘 일하는 근황 댓글3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6 3154
1894 천식과 모낭염 이야기 업데이트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4 3469
1893 유튜브 홍사운드 채널도 활동 중단이군요.. 댓글1 인기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0 4436
1892 유튜브의 발달로 제가 정말 좋은점 댓글2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7 4598
1891 가나 장례식 밈과 샘 오취리에 대한 논란 댓글2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7 3188
1890 유튜브 뒷광고가 핫하네요. 댓글4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4 4330
1889 [링크] 인건비 이야기 댓글2 인기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3 4313
1888 집앞 킥보드 이용해본 후기 댓글4 인기글첨부파일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2 3017
1887 5급/7급 민간경력자 채용 PSAT 응시 후기 댓글2 인기글 갈릭스무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1 2735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284
어제
277
최대
3,675
전체
1,230,781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LittleCandle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littlecandle99@gmail.com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