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파견직 프리를 하다보니 생각이 든점 > 잡담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잡담게시판

IT파견직 프리를 하다보니 생각이 든점

페이지 정보

작성자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07-29 21:14 조회107회 댓글4건

본문

지금 일하는 프리일이 뭐 언제나 개꿀인건 아니지만 그래도 제가 역대 했던 파견일중에 

난이도가 어렵지 않은 편이기도 하면서 퇴근 보장되는 괜찮은 자리긴 합니다.

 

그래서 어쩌다보니 이제 7월이니까 거의 10개월을 하고 있습니다.

별일없으면 요번년도는 거의 확정적으로 할수 있고

 

내년에도 계속 기능추가가 이루어질 예정이라 내년도 어떻게 가능하지 않을까 생각이 들더군요.

프리니까 돈도 일반 월급쟁이가 받는거보다 높아서 나름 성취감도 있긴한데..

 

이게 생각해보면 원청에서 직접 해야하는 시스템들인데...

이걸 운영하는 사람이나 만드는 사람이나 다 외주직원이란게 좀 미묘하긴 합니다.

 

왜냐면 이 시스템들은 어찌보면 대부분 이 회사의 핵심 시스템들이고 

이 시스템이 없으면 생산성 저하에 여러 문제에 직면하게 되는 없어서는 안될 수준이라고 얘기할수 있는데

 

이걸 만들고 운영하는 사람은 정직원이 아니라는게 좀 이상하긴 합니다.

이게 우리사회에서는 심지어 국가조차도 너무 쉽게 간과하는 부분인거 같습니다.

 

이래서 우리나라 내노라 하는기업들이 소프트역량이 안쌓이는거 아닌가 싶기도 하고..

 

잘 지내고 있긴한데 마음한켠에 이런 생각이 끊이지는 않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책읽는아이님의 댓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소프트웨어에 대한 인식이 하드웨어의 연장선? 상에 있어서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컴퓨터 잘 사용하다가 어느날 부팅이 안되면 고장난 부품 새로 업그레이드 하잖아요.
비슷하게 프로그램도 그냥 A/S 맡기면 된다고 생각하는 것 같아요.
(정안되면 '새로 하나 사면 되지 뭐' 쯤?)
물건(소프트웨어 시스템)을 누가 만들건 상관없는 거죠.

리틀캔들님의 댓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의 댓글 작성일

아~ 그러네요 그렇게는 생각 못했네요.
그냥 소프트는 구입하고 AS받는 거다 이러면 모든게 해결되는군요;;
결국 하드웨어 제조업 마인드에서 못벗어난거 같네요...

책읽는아이님의 댓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의 댓글 작성일

그리고 이런 부분에서도 인식의 차이를 느꼈습니다.
'파일 서버' 라고 하면 전 'FileZilla Server' , 'proFTPd' , 'vsftpd' 같은 ftp 서버나
'samba'  등을 떠올리는데 (보통 프로그래머들은 이럴거라고 생각합니다.. 'ㅅ'a)
다른 사람들 (비개발직군?) 은 해당 기능으로 동작하고 있는 서버컴퓨터 자체를 지칭하더군요.
서버 프로그램은 서버 컴퓨터가 있으면 거기에 당연히 포함되서 자동으로 실행되고 있어야하는 부속품 정도로 보고요.
"서버를 구입한다" 는  "서버 역할을 하는 PC/워크스테이션 을 산다" 그리고  "프로그램은 당연히 포함되어 깔려있어야하는 것" 인거죠... (그것이 전체 구매 비용에 포함되어 있든 포함되어 있지 않든요..)

리틀캔들님의 댓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의 댓글 작성일

맞아요. 우리가 파일서버라고 하면 어떤 서비스를 생각하는데 일반인들은 그냥 서버 하드웨어를 생각하겠군요.. 그것도 맞습니다 ㅋㅋ

결국 개개인이 소프트웨어에 대한 인식이 아직은 멀었다고 볼수도 있겠습니다 ;ㅁ;

잡담게시판 목록

Total 1,895건 1 페이지
잡담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광고글은 확인되는 즉시 삭제됩니다. 인기글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0 5889
1894 유튜브 홍사운드 채널도 활동 중단이군요.. 새글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0 13
1893 유튜브의 발달로 제가 정말 좋은점 댓글1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7 25
1892 가나 장례식 밈과 샘 오취리에 대한 논란 댓글1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7 24
1891 유튜브 뒷광고가 핫하네요. 댓글4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4 63
1890 [링크] 인건비 이야기 댓글2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3 76
1889 집앞 킥보드 이용해본 후기 댓글4 첨부파일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2 90
1888 5급/7급 민간경력자 채용 PSAT 응시 후기 댓글2 갈릭스무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1 93
1887 주문을 해놓고 하염없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댓글3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9 113
열람중 IT파견직 프리를 하다보니 생각이 든점 댓글4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9 108
1885 Reminiscence - 테일즈위버 & Close to Home - 대항해시대2 댓글1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8 102
1884 [링크] 개발자 한명인 회사... 댓글2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2 146
1883 애플이 ARM전환에 좀 칼을 갈은거 같군요 댓글2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7 190
1882 맥북프로를 구입하려는 과정 댓글2 리틀캔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7 150
1881 [링크] 일반 회사에서 개발자로 일하면서 느끼는 점 댓글1 책읽는아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6 186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454
어제
576
최대
3,675
전체
888,895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LittleCandle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littlecandle99@gmail.com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